이 기사는 09월 17일 17:30 자본 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빅데이터 기반의 광고 플랫폼 회사 와이더플래닛은 전자상거래 기업 아이비엘의 주식 68.5%(6850주)를 85억9999만원에 인수한다고 17일 공시했다. 이 회사의 경영권을 인수한 목적은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 창출 및 신규 소비자 대상 사업(B2C) 경쟁력 확보" 등을 위해서라고 밝혔다. 주식 양수 예정일은 오는 24일이다.
아이비엘의 아이뷰티랩
아이비엘의 아이뷰티랩
2013년 설립된 아이비엘은 뷰티 전문 쇼핑몰 '아이뷰티랩', 생활용품 전문 브랜드 '우아쥬르', 건강식품 전문쇼핑몰 '헬스24', 자동차용품 전문 브랜드 '타이거원' 등을 운영하고 있다. 전자상거래와 마케팅, 화장품 제조 등을 주업으로 한다.

이번 인수 계약으로 와이더플래닛은 아이비엘의 B2C 서비스 플랫폼 역량을 활용하는 등 다양한 시너지 전략을 구사한다는 계획이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