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 입력 2017-04-21 18:38
  • 수정 2017-04-21 18:38

[마켓인사이트]우리은행, 5억달러 상각형 영구채 발행

HSBC 주관으로 싱가포르서

이 기사는 04월21일(17:18)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

우리은행이 5억달러(5707억원) 규모 영구채권(신종자본증권) 형태의 상각형 코코본드(조건부 자본증권)을 발행한다.

우리은행은 21일 미국과 유럽, 아시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싱가포르에서 영구채를 공모 발행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만기와 금리, 납입일 등은 확정하지 않았다. 

대표주관사는 HSBC다. 

이 채권은 회사가 부실화할 경우 이자지급을 중단하거나 원금을 전액 상각할 수 있는 조건이 붙어있다. 채무재조정 사유가 발생한 경우 발생일로부터 3영업일이 되는 날에 원금을 전액 상각하고 부도사유로 간주하지 않는다.  

발행 목적은 자기자본 확충이다. 

2013년 말 바젤Ⅲ 시행으로 은행 또는 금융지주회사는 후순위채와 영구채를 반드시 ‘전환’ 혹은 ‘상각’ 조건으로 발행해야 보완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이태호 기자 thlee@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