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 입력 2017-03-20 18:37
  • 수정 2017-03-20 18:37

[마켓인사이트]저비용항공사(LCC) 진에어 상장 추진

이 기사는 03월20일(15:43)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

대한항공 계열 저비용항공사(LCC)인 진에어가 기업공개(IPO)를 추진한다.

 20일 투자은행(IB)업계와 진에어에 따르면 진에어는 최근 5개 주요 증권사에 상장 주관사 선정을 위한 입찰제안서(RFP)를 발송했다. 회사는 증권사들로부터 22일까지 제안서를 받아 주관사를 선정하고 IPO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상장 시점은 이르면 올해 말에서 내년 상반기 중을 염두에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진에어는 한진칼이 100%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진에어는 지난해 약 523억원의 영업이익을 냈는데 이는 전년(297억원)보다 76% 증가한 수치다.

 현재 상장한 LCC로는 제주항공이 있다. 지난 17일 종가 기준으로 제주항공의 시가총액은 7389억원이다. 이를 감안하면 진에어의 기업가치는 5000억~6000억원 수준에서 결정될 것으로 IB업계는 보고 있다. 100% 주주인 한진칼이 상장시 구주매출을 할 경우 모회사에 자금이 수혈되는 효과도 예상된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